반려견은 왜 문제 행동을 할까

[Connor의 반려견 생각]

강아지를 키우는 가정에서 함께 뒹굴고 지내다가도 간혹 문제 행동을 하기도 한다.

정도의 차이야 있겠지만 대부분의 강아지는 사람을 귀찮게하거나 사람들이 불쾌해하는 행동을 한다.

사람 같으면야 왜 그러는지 물어볼 수 있지만 강아지와 말이 통하지 않으니 그 속 뜻을 정확하게 알 수는 없다.

그러나 아이들을 생각해 보면 어느정도 이해가 가는 면이 있다.

동생을 시기하면서 질투하는 아이, 자기하고 놀아주지 않는다고 떼쓰는 아이 등을 보면 강아지도 비슷한 상황이다.

사람들은 외부에서 일하고 친구 만나고 다니지만 요즘 강아지는 막상 같인 놀아줄 대상이나 사람이 없다.

관심을 받고 싶다. 나를 가족으로 인정해 달라. 이런 것 아닐까?

강아지의 문제 행동에 대해서 여러가지 이유가 있을 것이다.

야생 늑대로부터 발전(?)해온 강아지 이므로 서열 다툼이나 주도권을 쥐고 싶은 욕구 속에서 자신의 생존이 불안해 지는 상황을 반응 하는것이 한 이유이다.

다시 말해 자신이 안정적으로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이 보장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바꾸어 말하면 자신을 키우고 함께 생활하는 사람에 대한 신뢰가 있어야 하는 것이다.

그 신뢰는 사람이 만들어 줄 수밖에 없다.

강아지를 반려견으로 인식하고 함께 신뢰를 공유하는 것이 강아지의 문제행동을 예방 할 수 있을 것이다.

반려견 문제 행동

을 보면 강아지와의 신뢰가 얼마나 중요한지 설명하고 있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