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만 반려동물시대, 반려견의 심리안정 도와주는 ‘볼레디’

http://www.isstime.co.kr/view/?nid=20151204152045520455

(이슈타임)김현진 기자=바쁜 현대인들의 삶 속에서 반려동물을 맞이하는 수가 5명 중 1명꼴에 달하는 가운데 주인의 돌봄이 부족한 반려견들을 위한 스마트 디바이스 ‘볼레디’가 출시돼 눈길을 끌고 있다.

볼레디는 반려견을 위한 제품으로 주로 실내에서 생활해 운동량이 부족하고 보살핌이 필요한 반려견을 위해 자동 공놀이와 먹이 공급 기능을 갖췄다.

반려견은 공놀이를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자동 급/간식과 주인과의 소통 시스템으로 심신적 안정을 갖게 되며 주인 입장에서는 강아지를 홀로 두는 부담감에서 해방되고 원격 제어와 케어를 통해 강아지 상황을 알 수 있어 실시간 소통이 가능하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반려견이 볼레디 상단에 공을 넣으면 앞쪽 발사구에서 공이 발사되고 반려견이 이 공을 물어 와서 다시 볼레디 상단에 집어넣으면 먹이통에서 사료가 나오는 구조다. 이후 사료를 다 먹으면 공은 다시 발사된다. 파블로프의 조건 반사 개념과 같이 반려견이 사료를 얻기 위해서라면 공놀이를 계속 할 것이라는 가정 아래 설계됐다. 

먹이 공급 기능은 하루 1회나 2회로 설정 변경이 가능하며 반려견의 체구에 따라 뒷부분의 다이얼식 레버를 통해 사료의 양도 미세하게 조절할 수 있어서 과식을 차단할 수 있다. 아울러 서랍식 구조로 디자인이 이뤄져 세척이 쉽고 반려견이 전기선을 뜯을 경우를 대비해 충전식 배터리 방식도 적용했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